美, 중국산 소재.부품엔 친환경 보조금 안준다.

미국 상원이 7일(현지시간) '인플레이션 감축법안(IRA)'을 통과시키면서 전기차·배터리 분야에서 미국의 공급망 정책이 보다 구체화하고 있다.  중국과 패권 갈등 상황에서 반도체에 이어 미래 성장 산업인 전기차,배터리 분야에서 미국 중심으로 글로벌 공급망 재편을 압박하겠…
경제

인플레 감축 법안에 희비 엊갈리는 업체들

8일 외신과 소식통 등에 따르면 상원은 기후변화 대응으로 온실가스 2030년까지 40% 감축을 목표로 지원을 확대하며, 약값 인하 등으로 보건 지원하고, 이를 이루기 위해 부자 증세 등을 골자…
정치

美상원, '인플레 감축법' 통과, 기후변화 대응 등에 558조원

이 법안은 오는 2030년까지 온실가스를 40% 감축하기 위해 에너지 안보 및 기후 변화 대응에 3690억 달러(약 479조 원)를 투자하고, 이를 위한 재원 마련 차원에서 대기업에 최소 15%의 법인세를 …
금융

달러 강세에 신흥국들, 국가부도 도미노 우려 커져

달러화가 강세를 이어가면서 미국을 뺀 다른 나라에서는 곡소리가 나온다고 CNN 방송이 8일(현지시간) 진단했다. 세계 경기 침체 우려 속에 투자자들이 상대적 안전 자산인 달러화를 모으면…
글로벌

우크라이나, 월 최대 500만톤 곡물 수출 가능

우크라이나의 곡물수출이 지속적으로 진행될 예정이어서 세계 곡물가격이 안정화되면서 글로벌 인플레이션 해소에도 긍적적인 사인을보내고 있다.
부동산

모기지금리, 4.99% 4월 이후 최저기록

미 주택담보대출 모기지 금리가 4개월 만에 처음으로 5% 아래로 내려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4일(목)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모기지업체 프레디맥은 어제 30년 고정 모기지 금리가 이번 …
사회

LA시의회, 호텔 빈객실 노숙자 쓰게하자? 강제로?

5일, LA 시의회는 시내 모든 호텔이 매일 오후 2시까지 당일 밤 빈 개실이 얼마나 되는지 당국에 보고하게하고, 빈 객실은 노숙자들이 사용할 수 있게 하는 조례안을 2024년 예비 선거에 부치…